컨텐츠 바로가기


board


현재 위치

  1. 게시판
  2. 무엇이든물어보세요

무엇이든물어보세요

아이쇼핑에서 열어가는 전문아이쇼핑뉴스와 더불어 고객감동GS플라워에 방문해주신 고객님께서 모든 궁금한 사항을 이 공간을 통하여 무엇이든 상담과 안내가 가능한 공간입니다.

신규확진 363명
제목 신규확진 363명
작성자 수아퍼 (ip:185.92.24.27)
  • 작성일 2020-11-21 16:57:41
  • 추천 추천 하기
  • 조회수 14
  • 평점 0점
코로나 산발 감염이 전국 곳곳에서 우후죽순 발생하면서 20일 코로나 신규 확진자는 전날보다 20명 더 늘어난 363명을 기록했다. 사흘 연속 300명대는 수도권 중심의 2차 유행이 한창이던 지난 8월 말 이후 3개월 만에 처음이다. 감염병 전문가들은 이미 3차 유행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있다.

확진자가 가파르게 증가하면서 이날부로 지난 1월 20일 국내에서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305일만에 누적 확진자는 3만명을 넘어섰고, 사망자도 500명을 넘었다.

확산세가 꺾이지 않는 것은 최근 소규모 지인 모임이나 직장, 대학교, 체육시설, 노래방 등 일상 공간을 매개로 한 집단감염이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터져 나온 영향이다. 정부는 전날부터 서울·경기·광주 전역과 강원 일부 지역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1.5단계로 격상했지만, 감염 고리가 전국적으로 넓게 퍼져 있어 당분간 확산세를 저지하는 게 쉽지 않을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.

정세균 국무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발표한 대국민담화문에서 "K-방역이 위기를 맞고 있다"며 "연말을 맞아 계획하고 있는 각종 모임을 최대한 자제하고 필수적 활동 이외에는 가급적 집안에 머물러달라"고 말했다. 그러면서 정 총리는 다음주부터 각 부처와 지자체, 전국 공공기관에서 각종 회식·모임 자제, 대면회의 최소화, 재택근무 활성화 등 강화된 방역조치를 시행하겠다고 했다.

19일 전남 순천시 별량면의 한 마을이 동일집단(코호트) 격리돼 순천시 관계자가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. /연합뉴스
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신규 확진자 363명 가운데 지역 감염자는 320명, 해외 입국자는 43명이다. 지역 감염자는 지난 17일부터 사흘간 200명대(202명→245명→293명)에서 급격히 증가하다가 이날 300명을 넘어섰다. 지역 감염자가 300명대를 기록한 것 역시 지난 8월 말 이후 처음이다.
첨부파일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목록

삭제 수정 답변

댓글 수정

비밀번호

수정 취소

/ byte

댓글 입력

이름 비밀번호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
*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